TODAY : 20 명
TOTAL : 149,878 명

정보마당

정보마당 Home > 정보마당 > 여행이야기

 

나미나라공화국 남이섬-No1

  • 기간 : 0000-00-00 ~ 0000-00-00
  • 작성자 : 박창월
  • 조회수 : 1621 명
  • 추천수 : 2 명
  • 첨부파일 :
1.jpg
 
 
이른 아침부터 비가 내리는
5월 6일
지리산 비래봉 산행을 위해
마지막 탑승 장소인  학하호두과자에서
7시10분
할매 중앙산악회 관광버스에
탑승을 했다
 
 
 
 
 
 

 
 
 
2.jpg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많은 비가
전국적으로 내릴 예정이라는
어제의 일기예보,
우리가 산행할 지리산 쪽으로는 더 많은 비가 내려
산행에 어려움이 있을 거라는 집행부의 판단아래
산악대장은 지리산 비래봉이 아닌
남이섬으로 장소를 변경하였다
 
 
 
 
 
 

 
 
 
3.jpg
 
 
 선박탑승료 10000원이 추가 되었고
봄이면 꽃이 섬을 뒤덮고
여름이면 짙게 드리워진 숲그늘 아래로
강바람이 불어오는
14만평의 정원 남이섬을
가게되었다

가평나루에서 남이나루까지는
약 10분 정도 걸렸다
 
 
 
 
 
 
 
 
4.jpg
 
5.jpg
 
 
우측의 '남이섬 드날문'과
좌측의 '입춘대길 문'으로
남이섬을 들어가고 나올 수 있었다
 
 
 
 
 
 
 
 

 
6.jpg

7.jpg
 

중국인 관광객 방문이 회복세에 접어들었다는
TV 보도를 들었지만
이곳 남이섬을 찾은 관관객 중 대부분이
중국인들이였다
 
 
 
 
 
 

 
 
 
8.jpg

9.jpg

10.jpg

11.jpg
 
 
하늘까지 뻗어 오른 나무들과
잘 가꾸어진 정원의 크고 작은 나무들과 화초들이
숲을 이루고 있는 비오는 날의 남이섬은
 환상 그 자체였다
 
 
 
 
 
 
 
 

 
12.jpg
 
 
중국인 관광객을 인솔한 가이드가
남이장군묘 앞에서
설명을 하고 있다
 
 
 
 
 
 
 
 
 
 
13.jpg

14.jpg
 

남이장군은 세종 23년 서기 1441년에 출생하여
17세의 나이로 무과에 장원급제,
1467년 이시애의 난을 평정하여
25세에 공조판서와 병조판서를 역임하다가
유자광의 모함으로
1468년 26세의 나이에 억울하게 돌아가셨다
1818년 순조 18년에 관직이 복구되었다한다
 
 
 
 
 
 
 
 
 
 
15.jpg
 

- 남이장군이 지은시 -
백두산 돌은 칼을 갈아 없에고
두만강물은 말에게 먹여 없에니
남아 20에 나라를 평정치 못한다면
어찌 장부라 칭하리
 
 
 
 
 
 
 
 
 
 
17.jpg
 

앞섬이라는 뜻의 南島로도 불렀던 남이섬 지명의 유래는
북쪽 언덕의 돌무더기에
남이장군이 묻혀있다는 오랜 민간전승에 기인하여
자연스럽게 정착된 것이라한다
 
 
 
 
 
 

 
 
 
18.jpg

19.jpg

21.jpg

22.jpg
 
 
23.jpg
 
 
1965년 남이섬을 매입한
수재 민병도선생이 봉분을 만들고 추모비를 세웠다고 한다
남이장군의 행정상의 진묘는
경기도 화성시 비봉면 남전리에 있다한다
 

 
 
 
 
 
 
 
 
24.jpg
 
 
남이섬은 1960년대 중반부터 관광지로 개발되었고
각종 놀이시설, 숙박시설, 동물원, 식물원, 유람선 등이 있는
종합휴양시설지
 
 
 
 
 
 
 
 
 
 
25.jpg

26.jpg

27.jpg
 
 
2002년 방영된 TV드라마
'겨울연가'의 촬영지로 유명해
내국인뿐만 아니라
일본을 비롯한 아시아 각국에서 많은 관광객이 찾는
명소가 되었다
 
 
 
 
 
 
 
 
 
 
28.jpg
 
29.jpg
 
 
- 노래박물관 매직홀 -
 
 
 
 
 
 
 
 
 
 
 
 
 
 
 
 
 
 
 

댓글

댓글 작성자 :   

  • 목록보기
  • 글추천